편의점 야간알바때 있었던 술취한여자랑 한 썰.

페이지 정보

360,356   2015.03.23 18:53

썰 무제한 열람 가능!!    6만개의 썰!! 마음껏 보세요!

본문

 


 


이 이야기는 제가 겪엇던 이야기인데, 한번 썰을 풀어볼려고 합니다.

 


군대전역하고 학교복학을 한뒤

 



 


슬슬 알바를 구할려고 찾아보고있는데

 



 


편의점 야간알바가 눈에 들어왔습니다.

 


근데 편의점은 야간이라도 야간수당 챙겨주는곳이 거의없는...

 


그래도 공부하면서 일을 할수있는곳은 그런곳밖에 없고

 


주말밖에 안하니까 그냥 한다고 하고 출근함

 



 


편의점알바는 그게 처음이라서 포스기쓰는법부터,

 


관리,청소,진열등등 편의점에 대해서 조금씩 배우기 시작하고

 


일을 시작함.

 



 


그리고 주말마다 일나가고 뭐 그러고 살았는데,

 


주말오니까 어느날처럼 출근준비할려고 편의점 ㄱㄱ했고

 


내가 10시~6시타임인데

 


한 12시까지는 사람이 많이 오는데,

 


12시넘어가면 슬슬뜸해지고 1시되면 찾아오는손님이 거의없음

 


한 5시정도되면 아침출근준비하시는 분들이 몇몇오심

 



 


즉 1시~5시까진 대체로 조용한편임.

 


그리고 그날도 역시나 예상대로 조용한 시간을 보내는데

 


한 2시가 가까워질무렵이였음.

 



 


문을 열고 어느 여자가 들어옴

 


근데 열라 취함 ㅋ, 혼자서 어케 여기까지 왔는지 궁금할정도로 열라취함

 


속으로는 아 클났다. 진상이면 어떻게하지 하고 마음의 걱정을 하고 있었음

 



 


근데 이여자가 날 휙보더니 , 오빠 내가 잘못했어 하면서 울면서 다가오는거임

 


??? 난 뭐지 ??? 하는 생각에 당황스러웠는데

 



 


이 여자가 바람펴서 미안해 라는거 보니까

 


아 이여자 바람펴서 남친이랑 헤어졌구나하고 짐작함

 



 


그래도 뭐 이렇게 해도 그 여잔 손님, 난 알바... 귀찮았지만

 


눈물도 많이 흘려서 그런지 세수 좀 해야겠다고 생각하고

 


화장실로 갔고,(화장실은 다행히 남녀공용)

 


그 여자가 술취한상태로 세수는 못할것 같아서 내가 할수없이 시켜줄려고 하는데

 


갑자기 쉬 싸러 갈꼬야~ 하는거.. 근데 내손 붙들고 같이 끌고가는거...

 



 


아 씨.. 오늘 진상 제대로 만났네하면서 울고싶은 생각이 든것도 잠시

 


들가자마자 여자가 내 바지를 벗기더니 ㅍㄹㅊㅇ를 선사하는거!

 


솔직히 처음에는 급당황했는데 이 여자가 입으로 너무 기분좋게 해줘서

 


얕은 신음소리 흘리면서 계속 느낌.

 


계속 머리로는 안돼 멈춰야해하는데 몸은 그걸 따라주질 않음

 


그리고 그 여자 입에다가 한번 하고,

 


난 진짜 트리플 a형인데도 불구하고 그순간

 



 


진짜 생애 다시한번 할까말까할 용기를 내서

 


그 여자 치마,스타킹,팬티를 차례대로 내리고

 


**를 시작함.

 



 


그 여잔 아직 술기운이 있는지

 


내가 해도 거부안하고 신음소리흘리면서 오빠 사랑해만 연발했음

 


그렇게 계속하다가 끝내고,

 


휴지로 뒷처리하고 그 여자 데리고 편의점 돌아옴

 



 


근데 이여자 **도 했는데도 정신못차림

 


그래서 그냥 경찰불러서 넘길까 했음

 



 


근데 갑자기 머리 속 전두엽을 순간적으로 스치면서 든 생각이

 


나같은놈이 지금 아니면 또 언제 **를 해보겠어? 하는 생각에

 


급 머리를 굴림

 



 


너 아직도 나 사랑해? 했는데

 


그럼 난 아직도 오빠 사랑하지 하면서 꼬인목소리로 말하는거임

 



 


그래서 안으면서 그래 고마워하고,

 


편의점 창고에 가서 다시 이 여자랑 ㅍㅍ**를 시작함

 


이 여자는 신음소리흘리면서 오빠 사랑해 무한 연발하고

 



 


난 진짜 다시 이런일이 있을까하면서 아쉬운마음을 뒤로한채 **를 끝냄

 


그리고 뒷처리하고,

 


경찰불러서 이여자 넘김.

 


그리고 그날 알바를 끝내고 집에 돌아옴

 



 


근데 그 다음날에도 알바하러 가야해서 다시 출근함.

 


12시 쯔음에 문이 열리고 어느 여자가 들어오는데

 


응? 어제 그 술취한 여자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오늘은 술안취하고 멀쩡한상태로 들어옴

 



 


삼각김밥 하나 고르고 계산하고 나갈려고 함

 


난 순간 뭔생각인진 몰라도 그 여자를 향해 아 ! 저기요 라고 부름

 


그 여자 뒤돌면서 네 저요? 왜그러시는데요? 하는데

 


솔직히 어제 **한거 즐거웠습니다 라기는 그렇잖아 ㅋㅋㅋ

 



 


근데 불러는 놨으니까 뭔가 말은 해야해서

 


아 .. 그 삼각김밥 행사상품이라서요 음료수 공짜로 드립니다하고

 


음료수 하나 드림.

 



 


그 여자  아 감사합니다 하고 꾸벅인사하고 나가는데

 


감사는 니가 아니라 내가 해야지 하고 속으로 생각함 ㅎㅎ

 



 


그리고 그이후로 한 5개월 더 편의점 주말 야간알바를 했는데

 


그여자를 자주 보긴했는데, 그때처럼 술취한상태로 와서 주정부리는일은 없었음

 


솔직히 그 여자 볼때마다 그 때 그일떄문에 왠지 더 신경쓰였지만,

 



 


이젠 어쩔수없었음.

 


그리고 나도 다른알바구해서 근 6개월간한 편의점알바를 정리하고 끝냄.

 



 


필력이 좀 딸린것도 있고

 



 


솔직히 소설같이 믿기힘든면도 있긴한데,

 


정말 실제 있었던 일이였습니다.

 



 


정말로 ㅠㅠ 거짓말아니예요 ㅠㅠ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5-03-24 15:32:33 [NEW] 15+썰에서 복사 됨]
1   0   이전글다음글

댓글목록

관리자님의 댓글

더방 광고문의 : thebangkr@gmail.com

1분참여로 썰포인트 얻기! 트위터 팔로우 하시면 썰 100개 볼 수 있는 포인트를 드립니다. 트위터 바로가기

존잼이겟당님의 댓글

꽁이네

달구찡님의 댓글

기억못한다는게 오바;;

fsaf님의 댓글

거짓말 같지는 않네

챙챙챙챙챙챙님의 댓글

어떻게 기옥을...ㅋㅋㅋㅋ

흥칫님의 댓글

ㅋㅋㅋㅋㅋ 이뻣을라나

디다고디더님의 댓글

구라같애

두넹님의 댓글

근데 이거다른데에서 퍼온거아님?

piuhrr님의 댓글

신고는 안했나몰라

akabana님의 댓글

술은 적당히....

누굴까님의 댓글

어휴 술이문제지

박빠님의 댓글

구라같은 구라아닌

11님의 댓글

11 이름으로 검색 2015.04.18 15:56

야간이면 무조건 수당 챙겨줘야하는줄 아는 멍청이들.. 상시근로자 5인미만 사업장은 수당없다

같등님의 댓글

ㅋㅋㅋㅋㅋ술아문제

넌내꺼양님의 댓글

여자도 신기하네 기억을못해 바보아냐

Total 93건 1 페이지
제목 포토 글쓴이 날짜
더방 광고문의    thebangkr@gmail.com
운영자가 직접 선정한 베스트 오브 베스트 썰 모음입니다!
사촌여동생 꽐라됐을 때 따먹은 썰댓글8 큰할아버 아이디로 검색 2015.09.11 00
호빠 손님으로온 룸녀랑 꽁씹한 썰댓글2 푸아 아이디로 검색 2015.09.08 00
왕게임걸려서 사까시받은.SSul댓글1 푸아 아이디로 검색 2015.08.17 00
재미삼아 물어 봅니다댓글1 네시반 아이디로 검색 2015.06.26 00
전 외로운 술집여자 입니다 남자한테 다 퍼줘요댓글5 무하마드 아이디로 검색 2015.05.25 00
남자 마음알고 싶퍼요댓글13 유라 아이디로 검색 2015.04.11 00
저도 시어머니와 남편의 관계로 이혼했습니다..(ㄱㅊ)댓글9 드록갓 아이디로 검색 2015.04.03 00
청각장애인 여자애랑 짝이었던 이야기댓글13 산할아버지 아이디로 검색 2015.04.03 00
아는여자댓글1 울트라 아이디로 검색 2015.04.02 00
싹수 없는 여자애 그걸로 버릇 고쳐준 썰댓글4 권동 아이디로 검색 2015.04.02 00
서울가서 원나잇한썰댓글2 치킨에소맥 아이디로 검색 2015.04.02 00
키스방 안마방 돌아다니다가 방석집에서 사기 당한 썰.ssul댓글6 태숑 아이디로 검색 2015.04.02 00
불륜 현장 조진썰.ssul댓글4 권동 아이디로 검색 2015.04.02 00
(펌)교회 학생 총무 여자애 알몸사진 본 ssul댓글12 리빙로즈 아이디로 검색 2015.03.31 00
중딩때부터 ㅅㅍ였던 년댓글16 산할아버지 아이디로 검색 2015.03.28 00

월간베스트

Login

설문조사(썰포인트지급)

방문 경로 투표해주세요.

베스트 썰

Ranking

  • 01 센티멘탈
    11,359
  • 02 넹네네
    9,643
  • 03 개같은자료에짖는개
    9,270
  • 04 쪼렙
    9,233
  • 05 말보로
    9,101
  • 06 체리향기
    9,011
  • 01 gangse
    18,592
  • 02 노원구광합성
    13,551
  • 03 넹네네
    11,858
  • 04 권동
    11,840
  • 05 양승
    11,581
  • 06 체리향기
    11,570